반려동물사육

플레코 손맛 직접 먹이주기 #11 [무환수어항]

블로거 윤빠TV 2020. 12. 24. 14:08

이전 글: [무환수어항] 수초비료 황산칼리(황산칼륨) 투입!! #10

무환수 무여과 PH TDS 온도
24일 8일 6.8 267 24.8

서식


항상 먹이반응이 느려서 사료를 금붕어에게 빼앗기고 마는 플레코를 위해

요즘 시간이 나면 젖병 물리듯 직접 이렇게 사료를 입에 넣어주고 있어요.


다음 글: 다시 찾아온 짙은 백탁과 새 식구 베타 #12 [무환수어항]